온라인박람회 토요일상담오픈

감자유학

회사소개| 로그인| 회원가입| MY감자| 커뮤니티
대표전화
간편문의
개인정보동의 [보기]
채용공고
한양학원
오늘 본 프로그램
    최근 본
    상품이 없습니다.
맨위로
HOME 다음커뮤니티다음 감자리포터
감자유학 현지리포터
8,171의 리얼스토리!
5926. [미국] 제18편 할로윈  

서포터즈 : 김진회

안녕하세요 이번에는 할로윈 파티에 대해 글을 써보겠습니다.우선 학원내에서 주최한 할로윈 컨테스트가 있었는데요, 투표를 해서 우승 팀에게는 피자를 사준다는공약을 걸고 시작했습니다. 미국에서는 할로윈때 분장하는걸 당연히 여기기 때문에 부끄러워 하실 필요 없습니다.할로윈 상점에서 가면, ...
5858. [미국] 제 17편 파티  

서포터즈 : 김진회

안녕하세요 오늘은 파티에 관해 글을 써보겠습니다.우선 미국과 한국의 다른점은 한국에서는 파티라하면 아는사람들 끼리 가서 노는 파티입니다.미국에서는 완전히 다른 개념입니다.미국에서는 파티를 주최하면 주최자의 친구가 자신의 친구를 부르고, 그친구가 또 다른 친구를 부르게 됩니다.그래서 ...
5857. [미국] 16편 공부하는 교재 및 공부방법  

서포터즈 : 김진회

안녕하세요 오늘은 교재 및 공부방법에 대해서 글을 써보겠습니다.우선 저희 학원의 교재는 레벨에 따라 다르게 제공 됩니다.각 레벨별 문법은 크게 차이가 없지만 조금씩 깊게 배우게 되는것 같습니다.레벨2때 과거형을 배웠다면 레벨3때 과거진행, 현재완료 레벨4때 미래진행 현재완료 (깊게)이런 식...
5810. [미국] [14편] 생필품 구입 및 유용한 팁  

서포터즈 : 오승희

안녕하세요! 이번편은 생필품 구입 및 유용한 팁에 관해 다뤄볼려고 해요. 사실 제가 사는 뉴욕은  특히 맨하탄은 도보 10분안에 드럭스토어가 어디든 있습니다. 미국에서는 뉴욕이 제일 생활하기에는 편리한 곳이에요. 이제 자취해야 하잖아요.ㅠㅠ 다만 장소가 뉴욕이라는 것 뿐, 생필품을...
5809. [미국] [13편] 현지 친구들 과의 교류  

서포터즈 : 오승희

   안녕하세요! 요새들어 포스팅이 늦어지고 있습니다 ㅠㅠ 최근에 여행도 다녀오고 2주정도 방학한다고 피곤+소재고갈이었습니다. 다시 재충전을 하고 학교에 적응하려니까 조금 힘든거 같네요.. 이번편은 현지 친구들과의 교류편인데요, 현지인들보다는 학원 친구들과 액티비티나 ...
5808. [미국] [12편] 뉴욕 교통 소개  

서포터즈 : 오승희

안녕하세요! 오늘은 뉴욕 교통에 대해 소개해 보려고 합니다. 뉴욕은 퀸즈, 브루클린, 맨하탄, 스테이튼 아일랜드, 브롱크스로 구성되어 있으며, 뉴욕의 교통은 MTA라는 대중교통이 주를 이룹니다. 주로 대중교통은 버스, 지하철, 옐로우캡이라 불리는 택시가 있으며, 스테이튼 아일랜드는 예외로...
5807. [미국] [11편] 뉴욕 공공도서관  

서포터즈 : 오승희

안녕하세요! 오늘은 뉴욕을 살면서 공부하기에도 좋고 관광하기도, 시간을 때우기도 좋은 뉴욕 공공도서관에 관한 후기를 써보려고 합니다. 뉴욕 공공도서관은 타임스퀘어 근처에 있으며 공공도서관 바로 옆에 브라이언트 파크가 위치하고 있어서 입지적으로는 굉장히 좋은 장소입니다. 특...
5672. [미국] 15편 나이아가라 폭포  

서포터즈 : 김진회

안녕하세요 오늘은 나이아가라 폭포에 관해 써볼게요.평소에 잘 놀러다니지 않아서 여가생활, 여행에 관해 쓸일이 별로 없었는데요이번에 미국에 공휴일이 주말과 겹쳐 나이아가라 폭포에 다녀 왔습니다.제가 살고 있는 뉴욕미드타운에서 나이아가라 폭포까지 차로 10시간 걸렸습니다.나이아가라 폭포...
5671. [미국] 14편 지하철 타는법  

서포터즈 : 김진회

안녕하세요 오늘은 뉴욕의 지하철 타는법에 대해서 써볼게요.우선 뉴욕의 지하철은 부산보다 복잡한데요 호선이 많습니다.B, M, N, W, 5, A, C, E, B, D, S, Q, R, 1, 2, 3, 4, 5, 7, F 등등.. 수많은 호선이 있습니다.그중 Local 과 express 로 나뉘어 집니다.Local은 모든 정류장에서 다 멈추는 것이...
5642. [미국] [미국][San Diego] 샌디에고 주변3  

서포터즈 : 엄태영

라스베가스에서의 시간이 지나고 이제 그랜드 서클 투어를 시작해 봅니다.그랜드 서클은 한국 사람들이 부르는 이름인거 같아요. 미국인 친구들한테 그랜드 서클이라고 하면 못알아 먹더라고요. 그랜드캐년이라고 해야 알아먹는... 캐년도 한국화 완료입니다.그랜드 서클이라고 하면 그랜드 캐년...

       1 2 3 4 5 6 7 8 9 10      

MENU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