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대학 진학결과 초중고유학 칼럼 감자유학 영어캠프

감자유학

회사소개| 로그인| 회원가입| MY감자| 커뮤니티
센터찾기 대표전화
견적요청 자료신청
간편문의
개인정보동의 [보기]
오늘 본 프로그램
    최근 본
    상품이 없습니다.
맨위로
HOME 다음커뮤니티다음 감자리포터
감자유학 현지리포터
8,129의 리얼스토리!
[캐나다] #5 캐나다에서 할로윈 즐기기  

서포터즈 : 이연경

    안녕하세요! 감자서포터즈 이연경입니다오늘은 캐나다에서 할로윈 즐기기 편입니당 사실 한국에서도 할로윈을 즐기기는 하는데놀이공원이나  번화가에서 축제가 열리기도 하고몇몇 코스튬을 즐기기는 하는데 흔한편은 아닌거같아요.  그런데 캐나다에서는...
[호주] [브리즈번] ILSC 수업 마지막 날  

서포터즈 : 박진주

안녕하세요:)오늘은 매달 있는 수업 마지막 날을 소개해 보려고 합니다.항상 수업은 매달 첫째 주 화요일부터 시작해 넷째 주에 끝나는데요.저는 오후반 수업이라 월~수 수업, 목~금 수업 이렇게 2개로 나뉘어져 있어 수업의 마지막 날을 2번 맞이합니다.성적은 월~수 수업의 시험 결과로 평가되...
[캐나다] 5편) 밴쿠버에서 할로윈 Halloween !  

서포터즈 : 김서희

안녕하세요 ~ 생생 리포터 김서희입니다 ~ 10월 한달 동안 첫주부터 캐나다 이곳에서는 특히나 밴쿠버에서는 할로윈에 모두들 들떠있었던 것 같아요 ~ 그래서 지나다니는 상점 곳곳마다 할로윈 상품들도 많이 팔고 주택 몇 군데에서는 앞에 무섭게 꾸며 놓은 데도 있고 그랬어어요...
[영국] [옥스퍼드] 영국에서 Halloween Party 즐...  

서포터즈 : 박소언

 안녕하세요 :)  오늘은 지난주에 즐긴 할로윈 파티를 포스팅 하려구 합니다.  할로윈은 한 해의 마지막 날이 되면 음식을 마련해 죽음의 신에게 제의를 올림으로써죽은 이들의 혼을 달래고 악령을 쫓아내는 고대 켈트 족의 축제에서 유래되었다고 해요.하지만 이때 악령들이...
[호주] [브리즈번] 호주 대표 마트 울월스 vs ...  

서포터즈 : 박진주

안녕하세요:)오늘은 호주의 대표 마트인 울월스와 콜스를 소개해드리려고 합니다.브리즈번 시티 내에는 2곳의 울월스와 2곳의 콜스가 있는데 콜스보단 울월스가 규모가 훨씬 크고 물건도 다양합니다.운영시간은 울월스, 콜스 모두 동일하게 월~토 7am~9pm, 일요일은 9am~6pm입니다.   ...
[캐나다] 4편) 밴쿠버에서 숙소 구하기  

서포터즈 : 김서희

 안녕하세요 ~ 김서희 서포터즈 입니다.  오늘은 숙소 구했던 경험담 후기 올리겠습니다. 처음에는 유학원을 통해 필리핀 가정 홈스테이에서 40일정도 지냈습니다 ~  저는 밥은 신청하지 않았구요! 룸렌트 형식으로만 해서 지냈어요 ~  아침 밥을 먹기엔 제가 아침...
[캐나다] [캐나다/캘거리] 생생서포터즈 후기 3...  

서포터즈 : 장일경

안녕하세요!!이제 캐나다에 도착한지 8일차인 학생입니다!!제가 전에 적었던 2개의 후기가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네옄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어학연수 온지 얼마 안된사람의 입장으로써 초기에는 홈스테이를 하는게 좋다는 생각이 많이든 1주일이였어요ㅎ진짜 저는 아무 조사도 안하고 왔거든...
[캐나다] [캐나다/캘거리] 생생서포터즈 후기 2...  

서포터즈 : 장일경

안녕하세요!! 한국에서 캐나다 캘거리!!에 온지 이제 막 1주일차인 학생입니다ㅋㅋㅋㅋㅋ우선 저번에는 비행편과 수속에 대해 말씀드렸다면오늘은 대부분의 학생들이 해외 연수나 워홀을 생각하실때 환상을 가지는 홈스테이에 대해 말씀드릴게요!! 물론 저도 아직 완벽하게 이집을 파악하지는 못...
[캐나다] #4 BCID카드 만들기 (여권대용 간편한 ...  

서포터즈 : 이연경

   안녕하세요! 캐나다 밴쿠버 감자서포터즈 이연경입니당오늘은 #BCID발급 방법에 대해 알아볼건데요. 본인은 5년전에 미국에서 여행중에 여권을 잃어버린 끔찍한 기억이 있었기 때문에^^(할많하않)여권 대용으로 들고다닐 #BCID를 발급받기로 했어요. **BCID: BC...
[영국] [옥스퍼드] 옥스퍼드 펍 소개  

서포터즈 : 박소언

안녕하세요 :)   오늘은 제가 자주 가는 펍 몇 군데를 소개할까 합니다.그 지역의 분위기나 요즘 날씨 때문인지 모르겠지만 술을 즐기는 사람이 많은 에든버러에서 생활할 때보단확실히 밤에 나가서 노는 횟수가 줄었어요..그리고 비바람에 기온도 점점 떨어져서 추워요 요즘..ㅎ그래서...

       1 2 3 4 5 6 7 8 9 10      

MENU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