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산업대상 해외대학 진학결과 초중고유학 칼럼 감자유학 영어캠프 골든타임

감자유학

회사소개| 로그인| 회원가입| MY감자| 커뮤니티
센터찾기 대표전화
견적요청 자료신청
간편문의
개인정보동의 [보기]
오늘 본 프로그램
    최근 본
    상품이 없습니다.
맨위로
HOME 다음커뮤니티다음 초중고유학 리얼후기
감자유학과 함께한 초중고유학 스토리
초중고유학 리얼후기
  안○진

몬트리올   |  4학년


아이는 일단 새로운 환경에 적응을 생각보다 잘하고 친구도 사귀면서 영어가 늘어가는게 보여서 너무 좋았습니다. 저 역시 항상 영어를 잘하고 싶었는데 아이와 함께 영어를 배우니까 서로서로 도움도 되고 같은 영어를 공부하고 있다는 공감이 있어서 대화가 예전보다 더 잘되어 사이가 더 돈독해진 것 같아서 더 좋은 것 같아요. 특히 테솔과정이 있어서 나중에 돌아가서도 배운영어를 쓸수 있는 수료증을 얻을 수 있어서 더 좋습니다. 딸아이는 여유있는 학교생활과 조금만 나가면 뛰어 놀 수 있는 공원이 많아서 주말마다 공원소풍을 가는 것도 좋아하고요. 한국에서 해보지 못하는 것을 해볼 수 있는게 많아서 정말 잘 온 것 같습니다.
  석○승

미네소타   |  10학년


체계적인 교과과정으로 미국대학교를 진학하는데 있어서 많은 도움을 받고 있습니다. 보통 유학을 하면 영어를 목적으로 하는데 반해 저는 미국명문대학교로의 진학이 목적이라 여유시간이 좀 부족하지만 이러한 바쁜 스케줄로 대학교를 준비하는데 있어서 알맞은 방향으로 가고 있다는 느낌을 받아서 좋습니다. 물론 학교에서의 생활도 즐거워서 한국에서라면 입시준비로 많은 스트레스를 받고 있었겠지만 여기서는 어느정도는 그런 스트레스에 해방이 되어서 제가 하고 싶은것에 대한 준비를 할 수 있는 것 같아서 잘 선택한 것 같습니다.
  서○아

빅토리아   |  11학년


캐나다 학교라서 캐나다 사람이 대부분인 줄 알았는데 정말 세계 여러나라에서 온 아이들이 많아서 놀랬어요. 처음에는 문화도 다르고 생각하는 것도 완전히 달라서 적응이 안되었는데 지금은 여러가지 문화권의 아이들을 통해서 이해하게 되니까 나중에 다른 나라를 가게 되더라도 쉽게 적응을 할 수 있을 것 같아요. 나와는 전혀 다른 사람들을 만나니까 생각하는 방식이 한국에 있을 때와 다르게 좀 커졌다는 생각이 들어서 그 점이 제일 좋은 것 같고요 물론 목적했던 영어도 확실하게 늘어서 기분이 좋구요.
  송○서

빅토리아   |  7학년


일단 첫번째로 영어에 대한 흥미를 다시 찾은 것 같아서 좋아요. 아무래도 캐나다에 살다 보니까 생활을 영어로 해야 해서 본인이 필요해서 더 열심히 하는 것 같은데 이제는 친구도 많이 사귀고 생활에 적응을 생각보다 잘해서 대견합니다. 그리고 한국보다 여유로운 생활환경이라서 그런지 몰라도 본인이 스스로 공부를 할려고 하는 것 같아서 엄마로서 잘 보냈다고 생각합니다.
  정○안

온타리오   |  8학년


처음 갔을 때는 며칠동안 전화도 잘 안하다가 나중에는 마음이 좀 풀렸는지 전화통화도 자주했습니다. 요즘에는 친구가 많이 생겼는지 학교가는게 재미가 있다고 합니다. 한국에서는 빡빡한 일정에 매일 시달리면서 살다가 지금은 여유로운 일정과 함께 하나하나 차근차근 배워나가는 교과과정이 자신에게 잘 맞다고 합니다. 지금도 영어를 하는데 있어서 좀 힘든점이 없잖아 있다고는 하는데 일상에서 친구들과는 의사소통을 잘 하는거 보면은 제가 생각하기에는 정말 많이 는 것 같아서 안심이 되었습니다. 타향에서 홈스테이 부모님들과 통화도 힘들어서 항상 감자유학원을 통해서 연락을 하게 되는데 제가 걱정하는 부분은 먼저 아시고 미리 대처해주셔서 감사합니다.

       1 2 3 4 5 6 7 8 9 10      

MENU TOP